보도자료 배포 서비스 뉴스와이어가 제공합니다.
뉴스와이어 제공

현대엘리베이터, 증강현실 디자인 선택 시스템 개발

도어, 버튼, 내장재 등 선택하면 완성된 엘리베이터 AR∙VR로 구현
1000가지 이상 자유로운 조합… 고객 상담 이력 관리로 의사결정 도와

2019-03-19 10:22 출처: 현대엘리베이터 (코스피 017800)

현대엘리베이터가 개발한 고객이 엘리베이터 디자인을 직접 선택하여 실시간으로 확인할 수 있는 증강현실 디자인 선택 시스템

이천--(뉴스와이어) 2019년 03월 19일 -- 현대엘리베이터(대표이사 장병우)가 증강현실(AR) 기술을 적용해 고객이 직접 엘리베이터 디자인을 선택하고 실시간으로 확인할 수 있는 증강현실(AR·VR) 디자인 선택 시스템을 개발했다고 19일 밝혔다. 부분 교체 시장에 우선 적용되며 향후 신규 설치 제품으로 적용 범위를 확대할 계획이다.

현대엘리베이터가 개발한 증강현실(AR·VR) 디자인 선택 시스템은 고객이 태블릿 PC앱으로 권상기, 도어, 버튼, 내장재 등 사양을 선택하면 완성된 이미지를 3차원으로 구현해 보여준다. 실제 엘리베이터가 위치한 곳에 태블릿 카메라를 비추면 선택한 조합의 엘리베이터가 실사 위에 비춰지는 방식이다.

또한 자이로센서 기능을 통해 고객이 실제로 탑승하듯 승장 도어를 열고 걸어 들어가 직접 눈으로 보듯 승강기 내 의장을 확인할 수 있다. 약 1000가지 이상의 조합이 가능하며 고객이 선택한 조합은 이력 관리 기능에 저장돼 추후 상담 시 의사결정을 돕는다.

현대엘리베이터는 고객의 선택을 즉석에서 반영하고 결과물을 확인할 수 있게 되면서 관심과 만족도가 한층 높아졌다고 설명했다. 또한 전국 지사에 시스템 보급을 마무리한 현대엘리베이터는 향후 개별 고객 상담은 물론 공공주택 입주자 대상 설명회 등에서도 이를 활용할 계획이다.

현대엘리베이터는 노후 승강기 교체 등 관련 시장이 빠르게 확대됨에 따라 해당 고객들의 관심이 높아진 반면, 기존 방식으로는 기술적인 부분을 설명하는 데 어려움이 있었다면서 실제와 가장 흡사한 환경에서 완성된 엘리베이터를 확인할 수 있게 돼 고객의 이해를 돕는 것은 물론 선택의 폭도 넓힐 수 있게 됐다고 밝혔다.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배포 안내 >
뉴스와이어 제공